2016.01.22 (금)

문화.건강

세계 국악 경연대회7월 개최

미주 한국 국악진흥회가 매년 주최하는 세계 국악 경연대회가 오는 7월 뉴저지 포트리 고등학교에서 열립니다.

재능 있는 예비 국악인 발굴을 목적으로 우승자에게는 대한민국 문화체육 관광부 장관상이 수여됩니다.

세계 문화의 중심 뉴욕에서 우리의 전통 음악인 국악 향연이 펼쳐집니다.

미주 한국 국악 진흥회가 매년 개최하는 세계 국악 경연대회가 오는 7월 12일 뉴저지 포트리 고등학교 에서 열립니다.

국악을 미 주류 사회에 알리고 한국 국악의 전통을 계승 발전시키고자 지난 2001년부터 실시하고 있습니다.

세계 국악 경연대회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이 수여되는 해외 유일의 국악경연대회로 한국 무용과 국악을 배우고 있는 비전공자면 누구나 참가할수 있습니다.

신청접수는 다음달 1일부터이며 미주 한국 국악진흥회를 직접 방문하거나 전화로 할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09~2014 KBN TV All Rights Reserved.

관련기사




스마트폰으로 상품 정보를 보여주는 증강현실 앱 '블리파' 상품이나 잡지에 스마트폰을 대면 해당하는 상품 정보를 곧바로 보여주는 앱이 등장해 화제다. 미국의 스타트업 블리파(Blippar)는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을 이용해 상품이나 잡지, 광고물 안에 숨겨진 디지털 콘텐츠를 열어준다. 사용자가 마트에서 제품을 들고 스마트폰 카메라를 갖다대면 제품의 상세정보뿐만 아니라 제품 브랜드가 하고 있는 이벤트와 쿠폰까지 보고 다운받을 수 있게 해준다.블리파는 상품 광고나 프로모션 이벤트을 위한 최고의 솔루션이다. 사람들이 지하철 역이나 버스 정류장에서 기다릴 때 보는 광고만으로도 현장에서 곧바로 제품 구매가 가능하다.블리파는 단순히 스마트폰을 통해 증강현실을 구현하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 기업의 광고와 마케팅, 콘텐츠 발매 등의 서비스 구현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갖는다. 블리파의 CEO 리쉬 미트라(Rish Mitra)는 "기업의 마케팅에서 언어의 한계를 누구나 직면하고 있다"면서 "길거리에서 보는 다양한 상품 이미지만으로도 누구나 상품 정보를 쉽게 얻고 구매가 가능하도록 하고 싶다"고 말했다.블리파의 초기 모델은 '마커(Marker)'로 불리는 스티커가 붙어 있어야 했지만, 현재 출시된 새로운 버전의 블리파는 마커가 없어

유기농 식료품 자동판매기-벤드내츄얼 사진 벤드네츄얼 웹사이트 캡처유기농 식료품만을 판매하는 자동판매기가 있다. 자동판매기의 종류가 이렇게 다양하고 럭셔리하게 발전하고 있다. 전 세계의 이색 자동판매기만 한데 모아도 하나의 대형 마트를 구성할 수 있을 정도다. 이 자판기가 주목받고 있는 이유는 현재 먹거리에 대한 소비자의 니즈가 갈수록 고급화되고 있고, 유기농 음식에 대한 소비자의 니즈가 갈수록 증가되고 있기 때문이다. 유기농 식자재만을 판매하고 있는 식료품점들이 갈수록 늘어가고 있는 것은 바로 이러한 이유에서 찾아볼 수 있다. 이 자판기는 크게 두 가지 아이템을 취급한다. 첫 번째는 유기농 농산물로만 만든 유기농 가공식품의 판매다. 요즘 유기농 가공식품들이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으므로 이러한 식품들을 자동판매기를 통해서 판매하는 것이 가능하게 되었다. 두 번째는 유기농 과일과 채소를 판매하는 것이다. 오렌지, 자몽, 한라봉, 토마토, 양파, 오이 등 유기농 채소와 과일들을 판매하는 것도 더 많은 수익을 끌어올릴 수 있는 방법이다. 앞으로 자동판매기의 발전이 어디까지 진행될지 기대된다.프랜차이즈 조건은 2가지로 나누어져 있다 10개의 벤딩머신을 가지고 운영하는 독점 대리점과 5개의 벤딩